SNS 공유

로고

[충청날씨] 27일 오후부터 ‘빗방울’…큰 일교차 ‘조심’

최저기온 대전·청주 3도, 세종·아산·당진·음성 0도

입력 2019-02-27 05:08

▲ 정부는 26일 국무회의를 열어 100년 전 3·1운동을 주도한 유관순 열사에게 국가 유공자 1등급인 건국훈장 대한민국장을 추서를 의결했다. 사진은 충남 천안시 동남구 병천면 유관순열사 생가의 모습.ⓒ김정원 기자

충청권은 27일 대체로 흐리고 오후부터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으며, 미세먼지는 ‘보통’ 수준을 보일 것으로 전망된다.

26일 대전지방기상청에 따르면 대전·세종·충남지역은 27일 동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다가 남서쪽에서 다가오는 기압골 영향을 차차 받아 구름이 많다가 오후부터 흐려져 밤에 충남남부 일부지역에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그 밖의 지역에서는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다.

아침 기온은 평년(아침 최저 영하 5~1도)과 비슷하겠으나 낮 기온은 평년(낮 최고 7~10도)보다 2~4도 가량 높아 낮과 밤의 기온차가 10도 이상 크겠다.

아침 최저기온 대전· 3도, 세종·아산·당진 0도, 낮 최고기온은 대전·천안·논산 12도, 세종·부여 13도다. 

한편 대기가 건조하겠으니 산불 등 화재예방에 유의해야겠다.

충북지역은 동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다가 남서쪽에서 다가오는 기압골의 영향을 차차 받아 대체로 흐리고, 오후부터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지다가 밤에 충북 남부지역은 비가 조금 오는 곳이 있다.

아침 기온은 평년(영하 6~3도)보다 1~7도, 낮 기온은 평년(6~8도)보다 3~7도 높겠으나 낮과 밤의 기온차가 10도 이상 크다.

아침 최저기온 청주 3도, 충주·보은·옥천 2도, 음성 2도, 낮 최고기온은 청주 13도, 충주·진천·영동 12도다.

한편 바람이 약해 체감온도는 기온과 비슷하다.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