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충청날씨] 22일 낮 ‘봄 문턱’ 포근…미세먼지 ‘나쁨’

최저기온 대전·청주·보령 -2도, 세종·천안·충주 -5도

입력 2019-02-25 04:26

▲ 세종시가 3·1운동 100주년 기념행사를 앞두고 청사건물에 대형 태극기를 내걸었다.ⓒ김동식 기자

충청권은 22일 아침에는 다소 쌀쌀한 날씨를 보이겠으나 낮에는 대체로 포근하겠고, 미세먼지는 ‘나쁨’ 수준으로 주의가 요구된다.

대전지방기상청에 따르면 대전·세종·충남지역은 22일 동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대체로 맑다가 낮부터 구름이 많다.

아침기온은 평년(아침 최저 영하 5~2도)과 비슷하겠으나 낮 기온은 평년(낮 최고 6~9도)보다 1~4도 높은 분포를 보이겠고 체감온도는 바람이 약해 기온과 비슷하겠다.

아침 최저기온 대전·보령 -2도, 세종·천안·부여 -5도, 낮 최고기온은 대전·세종·논산 10도, 천안·서산·청양 9도다.

한편, 낮 기온이 평년보다 조금 높은 분포를 보이면서 충남내륙을 중심으로 낮과 밤의 기온차(10~15도)가 크다.

밤사이 복사냉각에 의해 전날 밤부터 아침 사이 충남내륙을 중심으로(세종·부여·청양·금산 등)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고, 낮 동안에도 연무나 박무로 남아 있는 곳이 있겠으니 교통안전과 건강관리에 유의해야겠다.

천문조에 의해 바닷물의 높이가 높은 기간이니 충남 서해안 저지대에서는 만조 시 침수 피해가 없도록 유의해야겠다.

충북지역은 22일 동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대체로 맑다가 낮부터 구름 많아지겠다.

당분간 기온은 평년(최저기온 영하 7~3도, 최고기온 6~7도)과 비슷하거나 조금 높은 분포를 보이고, 체감온도는 바람이 약해 기온과 비슷하다.

아침 최저기온 청주 -2도, 충주·보은·영동 -5도, 낮 최고기온은 청주·충주·제천 9도, 보은·영동·단양 10도다.

한편, 당분간 대체로 맑은 날씨가 이어지면서 복사냉각으로 아침기온은 떨어지고 일사에 의해 낮 기온이 오르면서 낮과 밤의 기온차(10~15도)가 크겠다.

지표가 습한 가운데 밤사이 복사냉각이 더해져 전날 밤부터 아침 사이에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고, 낮 동안에도 연무나 박무로 남아 있는 곳이 있겠으니 교통안전과 건강관리에 유의해야겠다.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