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S 공유

로고

충남교육청-道公, 국토교통분야 인재양성 ‘맞손’

12일, 아산천안건설사업단과 ‘업무협약’
특성화고 직무능력 향상 등‘지원’

입력 2019-02-12 20:12

▲ 충남도교육청과 한국도로공사 아산천안건설사업단이 12일 국토교통분야 기술·기능인재 양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가졌다.ⓒ충남도교육청

충남도교육청이 국토교통분야 기술·기능 인재양성을 위해 한국도로공사와 손을 맞잡았다.

도교육청과 도로공사 아산천안건설사업단은 12일 업무협약을 갖고 학생들에게 기술지식 습득을 위한 이론과 실습, 진로탐색을 위한 현장체험, 학생과 교사 대상 프로그램 개발 운영 등 토목전공 특성화고 학생들의 직무능력 향상을 지원키로 합의했다.

또한 국토교통분야 기술·기능 인재의 현장업무능력을 높이고 일자리 창출을 위해 양 기관이 협력하기로 하고 특성화고 학생들의 직업역량강화를 위해 인적·물적 자원을 지원키로 했다.

특히 한국도로공사 협력 건설기업이 참여해 학생들의 현장실무교육을 지원하고 채용까지 연계할 계획이다.

김지철 교육감은 “특성화고 학생들의 꿈을 지원하기로 약속해준 한국도로공사와 대우건설, 롯데건설, 현대산업개발 관계자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우리 학생들은 4차 산업시대에 대한민국을 이끌어 나아갈 뛰어난 기술·기능인들로 성장해 나아가도록 우리 사회가 최선을 다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임철훈 단장은 “우리나라 기술·기능인재 양성에 도움이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국토교통분야 전문기술·기능인재 양성을 위해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충남도교육청은 특성화고 학생들이 꿈을 이룰 수 있도록 전문기술·기능 인재로서 능력을 높이기 위해 취업역량강화사업을 지원하고, 세계 기술인재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글로벌 현장학습 등 다양한 지원책을 마련해 시행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