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조길형 시장 “수소도시 특별법 제정” 등 주문

“국가정책에 능동적 대응‧광주형 일자리 확대 등 적극 대응”

입력 2019-02-12 02:12

▲ 조길형 충주시장.ⓒ충주시

조길형 충주시장은 11일 현안업무보고회에서 국가 정책 흐름에 충주시가 적극적으로 대응할 것을 간부들에게 지시했다.

조 시장은 “수소도시 특별법 제정 추진과 광주형 일자리 확대, 충북선 고속화 사업 구체화 등 국가적으로 큰 이슈들이 계속해서 나오고 있다”며 “시공무원이 늘 긴장하고 노력해서 능동적으로 대응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조 시장은 “중요한 이슈를 선점해야 지역발전을 앞당길 수 있다. 올해 1분기에 국가 정책 관련 정보를 최대한 파악해 충주시에 이익이 되는 방법을 찾아야 한다”고 밝혔다.

이어 “구제역 조기종식을 위한 공직자들과 농업 단체, 시의회 등의 관심과 협력에 감사하며 앞으로도 긴장을 늦추지 말고 어려운 고비를 잘 넘겨줄 것”을 당부하며 “세계무예마스터십과 관련해서는 준비를 철저히 하는 동시에 무술축제와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는 구체적인 연계 방안을 모색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수자원공사와의 예산 협력 사업에 있어 용섬 개발 사업 외의 다양한 아이템을 마련할 것”을 지시했다. 

조시장은 “올해 들어 공직자 여러분의 업무 자세와 진행 과정이 매우 좋아졌다고 판단하고 있다”며 “힘이 들더라도 더욱 노력해야 하는 시기인 만큼 긴장을 늦추지 말고 최선을 다해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