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창업기업 지원’ 세종지식재산센터, 28일 개소식

장영실과학기술지원센터에 입주…스타기업 1곳당 최대 2억1000만원 지원

김동식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9.01.28 19:13:40

▲ 세종지식재산센터가 28일 개소식을 가진 조치원읍 장영실과학기술지원센터(SB 플라자).ⓒ세종시

세종지식재산센터가 28일 장영실과학기술지원센터에서 개소식을 갖고 중소·창업기업의 특허·브랜드·디자인 등 지식재산 창출과 육성을 위한 종합 컨설팅 지원에 나섰다.

세종시에 따르면 개소식에는 이춘희 시장, 박원주 특허청장, 고준호 한국발명진흥회 상근부회장, 서금택 시의회의장, 최교진 교육감 등 주요인사와 기업인등 70여 명이 참석했다.

개소식에서는 세종지식재산센터 사업설명회가 진행됐으며 관내 지식재산 우수기업 홍보관을 운영·전시해 눈길을 끌었다.

특허청과 세종시가 지원하는 세종지식재산센터는 한국발명진흥회 세종지부에서 운영을 맡아 이달 초 업무를 개시했다.

센터의 지원사업 규모는 스타기업 1곳당 연간 7000만 원 이내(3년간 최대 2억1000만 원 이내)로 기업분담금은 30%다.

지원 사업에 관한 보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세종지식재산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시는 이번 세종지식재산센터 설립을 계기로 관내 기업이 더욱 편리하게 지식재산 관련 사업에 대한 상담과 지원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춘희 시장은 “세종시가 정부·공공기관 이전과 함께 중소기업체 등 주요 경제 인프라를 갖춰가고 있어 지식재산 창출 수요와 여건이  급증하는 상황”이라며 “이번 세종지식재산센터 개소를 계기로 지식재산 기반의 지역 강소기업에 대한 특허 창출, 사업화와 유망 창업 지원 등 경쟁력 있는 기업 육성에 최선을 다할 것”라고 설명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