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충청권 시·도의장協 ‘대통령 세종집무실 설치’ 건의

김종천 의장 “대통령 세종집무실 설치 한 목소리 내야 할 때”

입력 2019-01-28 19:11

▲ 충청권 시·도의회의장협의회가 28일 대전시의회 대회의실에서 대통령 세종집무실 설치를 촉구하기 위한 공동건의서를 채택했다.ⓒ대전시의회

서금택 세종시의회 의장을 비롯한 충청권 시·도의회의장협의회가 28일 대통령 세종집무실 설치를 촉구하기 위한 공동건의서를 채택했다. 

공동건의서 서명식에는 서금택 세종시의회 의장과 김종천 대전시의장, 장선배 충북도의장, 유병국 충남도의장이 참석했다. 

이날 충청권 시·도의회의장협의회는 공동 건의서를 통해 “국정 운영의 분절 현상을 막고 업무 효율성 강화는 물론, 업무보고 등 출장으로 인한 경제적 손실을 줄이기 위해서는 청와대 세종집무실 설치가 구체적으로 검토돼야 할 시기”라고 강조했다.

이어 “국가균형발전 선언 15주년을 맞아 대한민국의 중심부인 충청권이 균형발전과 지방분권의 가치를 확산시키는 구심점이 되길 기대한다”는 공식 입장을 밝혔다.

한편, 김종천 대전시의장은 “대다수 국민들의 기대와 열망에 부응하고 국가균형발전을 위한 최적의 방안으로 ‘대통령 세종집무실 설치’는 반드시 필요하다”며 “지역 현안에 대해 원활히 추진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해 나가자”고 당부했다.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