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구의 대전, V리그 올스타전 20일 대전서 개막

市, 대전방문의 연계 국민 홍보 위해 유치

김정원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9.01.07 19:45:14

▲ ⓒ대한배구연맹

대한배구연맹이 주최하는 ‘별들의 축제’로 불리는 ‘도드람 2018~2019 V리그 올스타전’이 오는 20일 오후 2시부터 대전충무체육관에서 펼쳐진다.

대전시는 7일 올스타전이 전국적으로 생중계되는 만큼 국민들에게 2019 대전 방문의 해를 널리 알리기 위해 올스타전을 대전에 유치했다.

올스타전은 팬들과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양한 행사로 축제의 열기와 흥을 더 할 계획이며, 경기 시작 전 타이틀스폰서인 도드람과 철원군에서 1000만 원 상당의 물품을 지역사회에 기부해 나눔의 행복도 실천할 예정이다.

본 경기는 여자부 1세트, 혼성 1세트, 남자부 1세트 총 3세트(세트별 15점)로 진행되며, 선수들은 멋있는 경기와 준비한 세리머니 등으로 팬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한다.

또한 1‧2세트 종료 후 스파이크서브 콘테스트 등을 진행해 팬들에게 박진감 넘치는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도드람 2018~2019 V-리그 올스타전은 케이블TV SBS Sports, KBSNSports와 포털사이트 NAVER를 통해 생중계된다.

한선희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삼성블루팡스와 KGC인삼공사 남·녀 두개 구단이 연고팀으로 있는 대전에서 V리그 올스타전이 처음 개최되는 만큼 시민들의 관심과 성원을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