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내년도 예산안 ‘1조 5516억’ 편성

올해比 3.2% 증가…시민주권·사회책임·균형발전에 중점

김동식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8.11.09 08:17:15

▲ 이춘희 세종시장이 8일 시청 정음실에서 정례브리핑을 하고 있다.ⓒ세종시

세종시가 내년도 예산을 올해 본예산보다 482억원(3.2%) 증가한 1조 5516억원 규모로 편성했다.

이춘희 시장은 8일 정례브리핑을 통해 “내년도 예산안 일반회계는 230억원(2.0%) 증가한 1조 1550억원, 특별회계는 252억원(6.8%) 증가한 3966억원을 편성했다“고 밝혔다.

시의 이번 예산은 시정 3기 중심 가치인 시민주권 특별자치시 실현, 사회책임복지 구현, 상생하는 균형발전에 중점을 두고 편성했다.

우선 주요 세입예산을 보면 신도시 입주, 인구의 지속적인 증가 추세를 반영해 지방세 수입을 올해 당초예산보다 707억원이 증가한 6922억원을 편성했고 사회복지수요 증가 등에 따라 국고보조금은 올해보다 170억원이 증가한 2904억원, 보전수입 및 내부거래 4283억원, 교부세 405억원 등을 반영했다.

또 주요 세출예산에는 전국 최초로 주민세 전액을 주요 재원으로 하는 자치분권특별회계 159억원을 편성했다.

특히 시는 교육책임도시 실현을 위해 중‧고교 신입생 무상교복 지원 사업비 26억원 편성하여 학부모 부담을 최소화하기로 했다.

아울러 사회복지분야에 올해보다 621억원이 증가한 3483억원을 반영했고, 국토 및 지역개발분야에는 3002억원을 편성해 함께 잘 사는 균형발전의 가치를 실현해 나가기로 했다.

이와 함께 환경보호분야에 2176억원을 반영했고, 도농상생과 세종농업 발전을 위해 농림분야에 773억원을 반영해 대기환경개선 등 쾌적하고 아름다운 도시환경을 조성해나가기로 했다.

이춘희 시장은 “내년도 예산편성은 ‘시민주권특별자치시 세종’의 실현과 시민들의 삶의 질을 높여 ‘품격 있는 삶’을 만들어주기 위해 사업 하나하나의 타당성과 효과성을 꼼꼼히 살펴 반영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세종시는 2019년도 세입·세출 예산안을 오는 12일 개회하는 시의회에 제출할 예정이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