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완 원장 “충남 서산 취약계층 의료 안전망 강화 주력”

2일 충남 서산의료원장 취임

김동식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8.11.05 01:17:24

▲ 양승조 충남도지사가 2일 도청 접견실에서 김영완 신임 서산의료원장에게 임명장을 수여했다.ⓒ충남도

신임 충남 서산의료원장에 김영완 씨가 임명됐다.

양승조 충남도지사가 2일 도청 접견실에서 김영완 신임 서산의료원장에게 임명장을 수여했다.

김 신임 원장은 임원추천위원회의 서류 및 면접심사, 도의회의 공공기관장 인사청문회를 거쳐 지난달 31일 임명이 최종 결정됐다.

대전 출신인 김 신임 원장은 대전고와 순천향대 의과대학 및 대학원을 졸업했다.

이후 서천에서 병원 문을 연 김 원장은 도서벽지와 무의촌에 대한 의료봉사를 하며 지역주민의 건강권을 지켜왔다.

김 원장은 의료원 운영 방향 및 경영 전략으로 △지역 거점병원 역할 수행을 통한 위상 정립 △복합병동 신축 및 서울대병원과의 진료 협력 △취약계층에 대한 의료안전망(공공성) 강화 등을 꼽았다.

김 원장은 현재 충남의사협회 대의원회 의장과 대한의사협회 대의원회 부회장, 대한의사협회 의료배상공제조합 감사 등을 맡고 있다.

김 원장의 임기는 2021년 10월 31일까지 3년이다.

김 원장은 “서산의료원과 도립서산노인전문병원이 주민과 직원 모두가 행복한 지역 거점 공공병원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