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 심재훈 펜싱선수, 장애인AG 대한민국 ‘첫 메달’

세종GKL휠체어펜싱팀 소속…플뢰레 개인전 ‘동메달’

김동식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8.10.10 08:06:26

▲ 7일 열린 2018 인도네시아 장애인아시안게임에서 세종GKL휠체어펜싱팀 심재훈 선수(왼쪽에서 세 번째)가 동메달을 목에 걸고 환하게 웃고 있다.ⓒ세종시

세종GKL휠체어펜싱팀 심재훈 선수가 ‘2018 인도네시아 장애인아시안게임’에서 대한민국 선수단에 첫 메달을 획득했다.

8일 시에 따르면 심재훈 선수는 7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포프키 시부부르에서 열린2018 인도네시아 장애인아시안게임 휠체어펜싱 플뢰레 개인전(장애등급 A)에서 값진 동메달을 품에 안았다.

심 선수는 개인전 8강에서 사사지마 다카키를 15대10으로 꺾고 4강에 올랐으나, 이어진 준결승에서 홍콩의 청멍차이에게 10대15로 패했다.

이번 동메달은 이번 대회 대한민국이 수확한 첫 메달로, 심 선수는 자신의 주 종목인 에페 종목을 앞두고 있어 앞으로의 활약이 더욱 기대된다.

이종승 세종시장애인체육회 사무처장은 “대한민국 선수단에 첫 메달을 안겨준 심재훈 선수가 자랑스럽고 대견하다”며 “앞으로 남아 있는 경기에서도 최선을 다해 좋은 성적을 거두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