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종태 대전 서구청장 후보 ‘올해의 구청장 부부상’

세계 부부의날 맞아 16일 국회서 수상…40여 년간 ‘신뢰·소통’ 올바른 부부상 정립

김동식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8.05.17 10:58:29

▲ 장종태 부부가 16일 2018 세계 부부의날 국회 기념식에서 ‘올해의 구청장 부부상’을 받았다.ⓒ장종태 후보

더불어민주당 장종태 대전 서구청장 후보가 ‘2018 세계 부부의날 국회기념식’에서 ‘올해의 구청장 부부상’을 받았다.

장 후보와 배우자 나영순 씨는 16일 국회 헌정기념관 대강당에서 열린 기념식에서 ‘올해의 구청장 부부상’을 받았다.

세계부부의날위원회는 “장 청장 부부는 성실하고 모범적인 공직·사회생활은 물론이고 신뢰와 소통을 바탕으로 한 올바른 부부상 정립에 기여하는 바가 크다”며 선정 이유를 밝혔다.

실제로 장 후보 부부는 40여 년을 함께하며 고난과 기쁨을 함께 해왔다.

신문배달과 공장일을 하며 야학으로 공부했던 장 후보가 서구의 일꾼으로 성장하고, 행정학 박사가 되고, 50만 서구의 구청장이 되기까지는 나 여사의 헌신적인 내조가 큰 힘이 된 것으로 알려졌다.

장 후보도 아내가 시인으로서 활발한 문단활동을 할 수 있도록 한결같이 지지해 줬다. 또 어려운 이웃을 돕기위한 봉사활동 ‘행복드림 릴레이 운동’을 제안해 부부가 솔선수범해 지역을 위한 나눔과 배려를 실천하고 있다.

한편 세계부부의날은 부부관계의 소중함을 일깨우고 화목한 가정을 일궈가자는 취지로 ‘둘이(2) 하나(1)’ 된다는 의미로 5월 21일을 ‘세계부부의날’로 제정, 매년 국회에서 기념행사를 열고 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