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인제 “양승조, 천안병 주민에 선거비용 부담 사과해야”

양 의원 사직안 14일 국회 본회의 의결

김동식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8.05.15 18:52:20

▲ 이인제 충남도지사 후보.ⓒ이인제 캠프

자유한국당 이인제 충남도지사 후보가 15일 전날 민주당 양승조 후보의 국회의원 사직안이 국회 본회의에서 의결된 것과 관련, “양 후보는 천안병 주민들에게 사과할 것”을 촉구했다.

이 후보는 이날 논평을 내고 “양승조 후보가 개인의 영달과 명예를 위해 충남도지사에 출마함으로써 천안병 주민의 얇은 호주머니 쌈짓돈을 선거비용으로 지출해야 하는 상황에 놓이게 됐다”고 지적했다.

이어 “허리띠를 졸라 매고 마른 수건을 쥐어짜듯 빠듯한 가계를 유지하고 있는 천안병 서민들을 생각한다면 과연 십 수억 원의 선거비용이 지출되는 이번 국회의원 재보궐 선거를 치르도록 했어야 했는지 양승조 후보에게 묻고 싶다”고 반문했다.

이 후보는 “양승조 후보는 천안병 주민들에게 사과하고 지금이라도 본인 때문에 치러지는 이번 국회의원 재보궐 선거비용을 부담하겠다고 발표해야 그나마 그 잘못을 용서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