野청주시장 경선, 황영호 20%·천혜숙 30% 가산점

24일 책임당원 50%+여론조사 50%…호별방문 금지

이민기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8.04.16 18:45:19

▲ ⓒ자유한국당

6·13지방선거 자유한국당 청주시장 후보 경선에 나선 황영호 예비후보는 20%를, 천혜숙 예비후보는 30%의 가산점을 각각 부여 받는다.

16일 한국당 충북도당에 따르면 황 예비후보는 국가유공자 자녀이고 천 예비후보는 정치신인 에다가 여성인 점 등의 이유로 중앙당 지침에 의거해 가산점을 받게 됐다.

경선 기호는 황 예비후보가 1번을, 천 예비후보는 2번을 각각 추첨했다. 이에 따라 황 예비후보가 10분간의 정견발표를 먼저 실시한다.

충북도당은 24일 청주 올림픽기념 국민생활관에서 책임당원 50%와 일반국민 여론조사 50%를 합산해 공천자를 선출한다.

경선 선거운동 기간 중에 본인, 배우자, 선거사무원 등의 호별방문행위가 금지되며 모바일 투표 당일인 19일도 선거운동은 금지된다. 다만 후보자선출대회 투표독려 문자는 발송이 가능하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