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천군, 예산 가파른 성장세…‘5000억 돌파’ 전망

1회 추경 4443억…태양광 재활용 센터구축기반조성 44억 등 편성

김정원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8.04.16 11:14:57

▲ 진천군 청사.ⓒ진천군

충북 진천군은 2018년도 제1회 추가경정 예산을 당초예산 3843억원 보다 600억원(15.62%) 늘어난 4443억원으로 확정됐다.

16일 군에 따르면 이같은 예산규모는 2016년도 4133억원(3회추경), 2017년도 4758억원(3회추경)에 이어 4000억원 시대에 진입하게 됐으며 이런 추세라면 올해 5000억원 진입도 가능할 것으로 예상했다.
 
확정된 예산에는 △태양광 재활용 센터구축기반조성 44억원 △혁신도시 육아 종합지원센터 건립 20억원 △마을방송 시스템 구축사업 10억원 △숯산업 클러스터 조성사업 10억원 △3단계 하수관거 정비사업 21억원 등이 반영됐다.

또한 광혜원 문화복지회관 신축 3억원, 노인복지관 증축 3억원 등 특별조정교부금 및 특별교부세 31억원을 추가 확보해 현안사업 추진에 속도를 낼 전망된다.
 
특히 예산중 일반회계가 14.77%인 489억원이 늘어난 3804억원, 특별회계가 20.96%인 111억원이 늘어난 639억원이다.

세입예산 증액내용은 △세외수입 78억원 △지방교부세 162억원 △조정교부금 45억원 △국도비보조금 93억원 △보전수입등내부거래 222억원으로 당초예산 보다 600억원이 늘어났다.

일반회계의 분야별 세출예산은 전체규모 중 사회복지비가 21.93%인 834억 4492만원으로 가장 높은 비율을 차지했으며, 농림해양수산비가 15.76%인 599억 7184만원으로 뒤를 이었다.
 
또한 국토및지역개발 511억 5,484만원(13.44%), 환경보호비 295억 4,037만원(7.76%), 일반공공행정비 258억 9207만원(6.81%), 문화및관광비 198억 8977만원(5.23%) 등으로 편성됐다.

송기섭 진천군수는 “내실 있고 건전한 재정운용으로 다가올 예산규모 5000억원 시대를 철저히 준비할 것”이라며 “진천시 승격 기반 구축과 더불어 일자리․안전․복지 등의 분야에 대한 투자 확대를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