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메가폴리스, 분양 ‘호조’…분양률 90% 육박

충주시, 14일 동원홈푸드와 공장신설 투자협약

김동식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8.03.15 07:56:22

▲ 충주시가 14일 동원홈푸드와 서울 드래곤시티 호텔에서 공장신설 투자협약을 했다.ⓒ충주시

충북 충주시가 6년 연속 기업하기 좋은 도시로 선정되며 또 하나의 우량기업을 유치했다.

충주시는 14일 식품첨가물 제조업체인 ㈜동원홈푸드와 공장신설과 행정적 지원 등 기본적 이해사항에 관한 투자협약을 가졌다.

이날 서울 드래곤시티 호텔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이시종 충북도지사, 민광기 충주부시장, ㈜동원홈푸드 신영수 대표를 비롯해 관계 공무원 및 기업체 임직원 등이 참석했다.

동원홈푸드는 서충주신도시 내 충주메가폴리스 산업단지에 생산공장을 신설할 계획이다.

이번 동원홈푸드와의 투자협약으로 충주메가폴리스 산업단지의 분양률은 89%를 넘어섰다.

특히 충주메가폴리스에는 대기업 및 우량기업이 다수 입주하게 돼 우수 일자리 창출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충주메가폴리스에는 현재 클라우드, 피츠를 생산하는 롯데맥주와 네비게이션(아이나비) 및 블랙박스 생산으로 잘 알려진 팅크웨어 등 우량기업과 유산균 완제품을 생산하는 메디오젠, 인삼농축액 연질캡슐 등 건강보조식품을 제조하는 유니쎌팜 등 유망한 기업들이 가동 중이다.

또 외국투자기업인 더블유씨피, 퓨라토스코리아의 공장도 한창 공사 중이다.

이들 기업은 복지 및 급여 수준이 높아 지역 취업준비생의 구직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민광기 부시장은 “메가폴리스가 자리한 서충주신도시는 충주의 미래로, 시에서는 신도시 일원에 서충주산업단지와 북충주IC산업단지 등도 조성해 명실상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곳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이날 투자협약식에 앞서 충북도의 수도권 소재 CEO 초청 투자유치설명회가 열려 충주시는 홍보 및 상담창구를 운영하며 충주메가폴리스 산단 및 제5일반산업단지 등 투자환경을 홍보하고 기업체 관계자를 대상으로 투자상담도 진행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