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 충북도당 “우건도 성추행 의혹 철저 수사해야”

“진실공방 양상…부끄러운 일”

이민기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8.03.13 16:22:34

▲ ⓒ뉴데일리 D/B

자유한국당 충북도당은 13일 더불어민주당 우건도 충주시장 예비후보를 둘러싼 성추행 의혹과 관련, “사법당국은 철저한 수사를 통해  의혹을 해소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도당은 이날 성명을 내고 “우 예비후보는 관련 사실을 부인하고 있지만 피해자가  당시 상황에 대해 재반박을 하고 공개석상에서의 입장표명을 고려하는 등 진실공방 양상”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안희정 전 충남지사의 성폭행 의혹, 민병두 의원과 정봉주 전 의원의 성추행 의혹 등 민주당 인사들의 성추문이 전국을 강타하고 있다”며 “지역정치인이 성추행 의혹에 연루돼 있다는 것은 안타깝고 부끄러운 일이 아닐 수 없다”고 개탄했다.

앞서 전날 충북지방경찰청은 민주당 충북도당 홈페이지에 우 예비후보의 성추행 의혹 글을 3차례에 걸쳐 게시한 충북도 소속 공무원 A씨(여)에 대해 수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