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연휴 결식 우려 아동 860명 특별급식 마련

대전시, 지역아동센터‧음식점 등 아동 급식지원

김정원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8.02.13 16:25:36

▲ ⓒ대전시

대전시가 설연휴 기간동안 860여명의 결식 우려 아동들을 위해 일반음식점과 지역아동센터, 도시락배달업체 선정 등 특별급식 대책을 마련했다.

시는 13일 설연휴 동안 음식점과 아동센터 휴무기간 중 일반음식점(편의점포함) 44개소와 지역아동센터 등 단체급식소 8개소, 도시락업체 3개소를 통해 급식을 제공하고, 자치구별 급식상황반도 운영한다고 밝혔다.

자치구별로 급식 지원이 필요한 860명의 아동을 파악해 사전에 안내한 시는 한꺼번에 많은 양의 대체식을 지급할 경우 음식이 변질될 우려가 있어 사전에 냉장보관 등 위생에 관한 사항도 전달했다.

노용재 여성가족청소년과장은 “연휴동안 안전한 급식제공과 결식아동이 발생하지 않도록 급식상황반운영 등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