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제세 의원, 충북도지사 선거 출마…일정 돌입

13일 도당위원장·지역위원장 동시 사퇴…출마의지 굳혀

김동식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8.02.13 14:38:49

▲ 오제세 국회의원.ⓒ조제세 의원실

더불어민주당 오제세 의원(청주 서원구)이 13일 충북도당위원장과 청주시 서원구 지역위원장직을 동시에 사퇴하면서 충북도지사 선거 출마 일정에 본격 나섰다.

오 의원은 이날 시·도당 위원장이 해당 지방자치단체장 선거에 출마할 경우 선거일 120일 전까지 위원장직을 사퇴해야 한다는 당규에 따라 위원장직을 사퇴하며 충북도지사 출마의지를 굳혔다.

오 의원은 “충북도민의 지지와 성원에 힘입어 4선 국회의원으로서 지역발전을 위해 열심히 일해 왔다”면서 “충북이 대한민국 중심으로 발전하기 위해서는 새로운 리더십을 바탕으로 환골탈태하는 변화와 개혁이 필요한 시점”이라고 밝혔다.

특히 “도지사는 행정력과 함께 정치력이 필요한 자리”라고 전제하고 “행정고시에 합격한 뒤 중앙 및 지방행정 30년 경험과 4선 국회의원으로서 국정경험을 살려 지방행정 변화와 고향 충북발전을 위해 헌신할 각오가 돼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지난해 국민의 열망으로 새 정부가 들어섰듯이 도민들도 충북의 큰 변화를 기대하고 있다”고 지적하면서 “대한민국 중심지 충북과 삶의 질 최고의 충북을 이뤄내겠다”고 언급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