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천화재 유가족, 합동조사단 결과 ‘의문점 있다’ 반박

11일 소방청 아닌 제3의 기관이나 국회 차원 객관적인 조사 요구

김종혁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8.01.11 19:13:10
▲ 충북 제천화재참사 유가족 대표 류건덕씨가 11일 소방합동조사단의 조사 자료에 대해 반박 성명을 발표하고 있다.ⓒ제천단양투데이 제공

 

충북 제천화재참사 유가족들이 소방합동조사단의 조사 결과 발표에 대해 의문점이 남는다며 국회를 비롯한 제3기관의 추가조사를 요구하고 나섰다.​

11일 유가족대책위원회는 이날 진행된 소방합동조사단의 조사 결과를 발표 후 제천체육관에서 “소방당국의 화재 대응 과정에 여전히 많은 의문점이 남는다”며 성명을 발표했다.​

이어 “조사단이 조사 결과를 발표했지만 29명이 희생된 원인과 관련해 만족스러운 답변을 듣지 못했다”며 “소방청이 아닌 제3의 기관이나 국회 차원에서 폭넓고 객관적인 조사가 이뤄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대책위는 “소방대원들이 매뉴얼에 따라 행동했다고 발표했지만 확인된 구조자들의 구조보다 더 우선해야 할 일이 있었는지 의문”이라며 “유가족이 제기한 의문을 더 철저하게 조사해달라”고 재차 요구했다.

유족들은 특히 열기와 짙은 연기로 구조대의 2층 진입이 어려웠다는 소방당국의 기존 주장을 강하게 반박했다.

유족들은 “우리가 확보한 사진을 살펴보면 비상구에 걸린 마크가 깨끗하다”며 “열기가 거셌다고 하는데 주변 흔적을 보면 전혀 그렇지 않다”고 조사단의 자료를 반박했다.

또한 “출동한 헬기가 불길을 더 키웠다는 주장도 있다”며 “이 부분도 진실을 규명해달라”고 덧붙였다.​

한편 유족들은 소방대의 초동 대처 미흡 부분에 대해 경찰 수사를 촉구했으며 사건 당일 소방서장의 행적과 2층 외 다른 층 희생자들의 사망 원인 조사도 요구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