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교육청, 평가방식 결과서 ‘과정 중심’으로 전환

자기성장‧포트폴리오 평가 등 과정 중심으로 전환

김정원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8.01.10 18:25:30
▲ ⓒ대전시교육청

 

대전시교육청은 2018학년도 초등학교 학생평가를 결과 중심 평가인 학기말‧학년말 평가를 지양하는 대신 과정을 중시하는 수행평가 중심으로 전환한다고 10일 밝혔다.

시교육청의 이같은 평가방식은 학습결과 뿐 아니라 학습 활동의 모든 과정을 중시하며 교사의 평가 자율권을 강화하는 평가로 운영하겠다는 것으로 분석된다.

2015 개정 교육과정은 교육과정-수업-평가의 일체화를 통한 과정 중심 평가를 강조하고 있으며, 대전시교육청도 많은 초등학교에서 시행하고 있는 결과 중심의 학기말과 학년말 평가에서 수업과 연계한 과정을 중시하는 수행평가 중심의 평가로 전환해 운영하게 됐다.

과정을 중시하는 평가를 위해 대전시교육청은 학생평가 자료로 제공하던 문제은행의 제공시기를 올해 1학기부터는 3‧9월로 앞당겨 제공해 교과별 단원별 형성평가 자료로 수시로 활용할 수 있도록 안내할 방침이다.

또한 문제은행에서 사지선다형 평가문항 수를 50% 이하로 대폭 축소하고 서답형과 논술형 문항을 50%까지 확대 제공해 학생의 사고력을 증진시킬 수 있는 평가가 실시될 수 있도록 독려하며 장기적으로 서답형과 논술형 문항을 더욱 확대하여 제공할 예정이다.

초등학교 4학년에 의무 적용해 운영했던 자기성장평가도 학교가 자율 추진할 수 있도록 학교의 자율권을 대폭 확대하고, 적용하는 학년과 교과를 학교 또는 교사가 스스로 결정해 운영하도록 안내한다.

대전시교육청은 2015 개정 교육과정에 맞게 개발된 3‧4학년의 성장과제를 자기성장평가지원시스템(SEAS)에 업로드해 운영하는 학교가 어려움이 없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대전교육청 배상현 유초등교육과장은 “과정을 중시하는 초등학교 학생평가는 다양한 평가 방법을 통해 학습의 과정을 중시하는 2015 개정 교육과정의 취지와 더불어 매우 중요한 교육의 지표가 될 것”이라며 “과정중심평가가 실질적인 평가로서 자리매김될 수 있도록 운영하겠다”고 그 배경을 덧붙였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