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청주프로축구단 창단 8일 ‘분수령’ 될듯

입력 2015-12-04 16:33 | 수정 2015-12-04 16:36

시의회, 본회의 처리 예정…시민공감대 형성 주문

청주시의회가 청주시 프로축구단 창단과 관련, 시민공감대 형성을 주문하고 나서 관심을 끌고 있다.

청주시의회 행정문화위원회는 4일 회의를 열어 프로축구단 창단안건을 논의했다.

위원회는 이 자리에서 통합 청주시의 위상 제고를 위해서는 필요하다는 것에는 공감을 표시했다.

 그러나 위원회는 시민공감대 형성이 우선이라면서 이 같은 의견서를 작성해 오는 8일 열리는 정례회 본회의에 상정키로 했다.

같은 날까지 창단 주도기업인 SMC엔지니어링은 청주시와의 연고협약, 지원협약 등 지원근거를 프로축구연맹에 제출해야 한다.

 
청주시는 이에 따라 창단준비위원회를 구성한 후 여론조성에 나선다는 구상이다.

그러나 시기적으로 촉박함에 따라 가능할지 의문이다.

청주시가 구단주가 아닌 후원기관으로 참여하는 기업주도형 창단이기 때문에 실체가 없는 상태에서 여론조성을 할 방법이 없다는 게 청주시 관계자의 말이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