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국방 국가산업단지 기반 조성’ 박차

12일 개발계획수립 중간보고회…산단 개발방향 등 제안·토론

김민형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7.10.12 16:39:55
  • 메일
  • 프린트
  • 작게
  • 크게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구글플러스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네이버블로그 공유

충남도가 12일 19대 대선공약으로 채택된 논산·계룡 국방산업 특화 국가산업단지 지정·개발을 촉진하고자 ‘국방산단 개발계획 수립용역 중간보고회’를 가졌다.

남궁영 행정부지사와 분야별 전문가, 도의원, 국방부 및 도 관계자 등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이날 중간보고회는 책임기술자 용역 중간보고 및 추진계획에 대한 설명에 이어 관련 전문가들의 다양한 의견을 듣기 위한 토론 등의 순으로 진행됐으며 연구용역은 지난 5월 12일 착수해 오는 12월까지 8개월에 걸쳐 수행된다.

연구 용역 결과 충남의 전력지원체계 산업 생산액은 5608억 6000만원 수준으로 전국의 20.7%를 차지하는 등 방산 및 민군분야에 비해 매우 높은 수준을 보였다.

특히 충남·대전권에는 국방과학연구소(ADD)를 비롯한 다양한 연구기관과 대학교는 물론, 계룡대, 자운대 등 공공 및 지원조직이 집적해 있는 점도 국방산업 클러스터 조성을 위한 강점으로 꼽혔다.

이에 따라 충남 국방산단 개발방향으로는 전력지원체계 중심의 차별화 전략을 펼치되 앵커기업 유치 등 취약분야 개선을 우선 추진하는 방안이 제시돼 설득력을 얻었으며 대전·충청권의 대학교 인프라와 방위 및 관련 사업을 연계하고 대전에 이미 구축된 다양한 인프라를 활용해야 한다는 제안도 제시돼 눈길을 끌었다.

남궁영 행정부지사는 “충남 국방 산업단지는 도내 풍부한 국방 인프라를 바탕으로 전력지원체계 분야 국내 최대 허브로 육성하기 위한 사업”이라며 “앞으로 충남 국방산단 조성의 타당성 및 필요성에 대한 논리를 더욱 강화해 주요 국방산업 기반 조성에 차질이 없도록 할 것”이라고 전했다.

    관련 키워드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
주간 핫 클릭
정치
사회
연예
글로벌
북한
주소 : (100-120) 서울시 중구 남대문로 5가 120 단암빌딩 3층 뉴데일리(주) | 등록번호: 서울 아00115 | 등록일: 2005년 11월 9일 | 발행인: 인보길 · 편집인: 이진광
대표전화: 02-6919-7000 | 팩스: 02-702-2079 | 편집국: 02-6919-7053,7030 | 광고국: 02-6919-7008
Copyright ⓒ New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