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흥타령춤축제 2017’ 13일 화려한 ‘개막’

13~17일 천안삼거리공원 일원…음악회·거리댄스퍼레이드 등 펼쳐져

김동식 기자 | 최종편집 2017.09.12 15:08:33
  • 메일
  • 프린트
  • 작게
  • 크게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구글플러스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네이버블로그 공유

제14회 ‘천안흥타령춤축제 2017’이 13~17일까지 5일간 천안삼거리공원과 시내 일원에서 성대하게 열린다.

‘다함께 흥겨운 춤을!’이라는 주제로 열리는 올해 천안흥타령춤축제는 예년에 비해 새롭고 다양한 공연을 선보인다.

12일 충남 천안시에 따르면 13일 개막식과 함께 인기가수가 출연하는 축하음악회로 문을 여는 이번 축제는 천인시민의 열정과 관심을 넘어서 세계와 교류, 소통을 통해 흥이 넘치는 글로벌 춤축제로 자리매김하게 될 전망이다.

축제의 하이라이트는 15일 오후 6시 30분 방죽안 오거리~ 터미널 사거리까지 0.55km 구간을 막고 펼쳐지는 ‘거리댄스퍼레이드’다.

국내 최대 규모의 ‘춤’을 테마로 열리는 퍼레이드는 34개단체에  1500여명이 출연해 춤 한마당을 펼친다.

올해는 경찰의장대, 천안시립무용단부터 브라질, 체코, 라트비아 등 13개의 해외참가팀과 대학교 춤 단체 등 11개의 국내 팀이 참가한다. 퍼레이드 후에는 애프터 파티가 열려 현장을 뜨겁게 달굴 예정이다.

거리댄스퍼레이드 이외에도 ‘전국춤경연’과 ‘국제춤대회’는 독보적인 콘텐츠이자 행사의 백미로 국내 유사축제의 롤 모델로 손꼽히고 있다.

전국춤경연에는 총 130팀이 참가해 35팀에 대해 시상할 계획이다. 특히 올해 춤축제에는 ‘데일리 킬러 콘텐츠’를 마련해 수준 높은 ‘흥타령 초청기획공연’을 운영한다.

춤축제의 보너스와 같은 ‘찾아가는 문화나눔 공연’도 볼거리다. 천안 대표 12경 중 하나인 태조산 각원사에서 라트비아, 브라질, 슬로바키아, 필리핀, 러시아 등 5개국 해외 팀의 화려한 춤판을 즐길 수 있다.

이 밖에도 마당극 능소전이 축제 기간 동안 매일 열리고 16일에는 전국 대학 치어리딩대회가, 17일에는 솔로&듀엣 컴피티션과 막춤대첩, DJ파티가 열려 모든 시민들이 끼와 재능을 뽐낼 수 있는 시간이 마련된다.

구본영 천안시장은 “올해 축제기간 동안 기온과 강우량이 평년과 비슷해 기상의 특이한 영향은 없을 것으로 보인다”며 “세계적인 춤축제로 거듭날 천안흥타령춤축제에서 가족, 친구, 연인과 함께 흥겹고 신나는 추억을 많이 만드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관련 키워드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
주간 핫 클릭
정치
사회
연예
글로벌
북한
주소 : (100-120) 서울시 중구 남대문로 5가 120 단암빌딩 3층 뉴데일리(주) | 등록번호: 서울 아00115 | 등록일: 2005년 11월 9일 | 발행인: 인보길 · 편집인: 이진광
대표전화: 02-6919-7000 | 팩스: 02-702-2079 | 편집국: 02-6919-7053,7030 | 광고국: 02-6919-7008
Copyright ⓒ New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