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음달 25~28일 축제, 공식 품바의상 새로운 디자인 제작

음성품바축제, 새로운 변신…젊음 품은 ‘랩’과 함께~

김동식 기자 | 최종편집 2017.04.19 15:50:08
  • 메일
  • 프린트
  • 작게
  • 크게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구글플러스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네이버블로그 공유

충북 음성품바축제가 올해로 18회를 맞으며 현재와 미래를 수용하는 과감한 변신을 꾀하고 있다.

다음달 25~28일 열리는 음성품바축제의 첫 번째 변화는 음성품바가 랩을 품는다.

음성품바축제는 축제의 킬러콘텐츠로 제1회 품바래퍼 경연대회를 기획함으로써 랩을 사랑하고 좋아하는 전국의 래퍼와 마니아들의 관심과 참여가 대대적으로 이뤄질 전망이다.

요즘 젊은이들 사이에서 뜨고 있는 랩은 비트와 가사로 구성되며 멜로디보다 자신들이 느끼고 말하고 싶은 각운의 단어를 리듬에 맞춰 발성하는 방식의 특성이 시대나 사회상에 대한 풍자와 해학 등을 지니고 있는 우리의 각설이 품바와 같다고 볼 수 있다.

이러한 관점에서 음성품바축제가 랩을 포용함으로써 젊은 층과 함께하는 축제, 세계로 나아가는 축제로 변신을 시도하고 있다.

이번 품바래퍼 경연대회는 전국에서 온 젊은이들과 품바랩으로 품바축제 셋째날인  5월 27일 토요일 밤에 축제 하이라이트로서 젊은 열기와 난장판이 될 것으로 군은 기대하고 있다.

두 번째 새로운 변화는 축제 공식 품바의상이 새로운 디자인으로 제작된다.

지난해까지 누더기 두루마기 형태의 품바의상이 젊은 사람들이 즐겨 입으며 남녀노소 누구나 좋아하고 착용할 수 있도록 음성품바축제가 지향하는 주제와 이미지를 현대적 감각으로 담아 디자인한 티셔츠로 제작된다.

이번 품바의상은 축제 전문가로 활동하면서 음성품바축제 발전에 대한 자문을 맡고 있는 충청대학교 민양기 교수가 디자인 한 것이다.

민 교수는 음성품바축제 의상 디자인 컨셉에 대해 “음성 꽃동네 설립과 품바축제의 계기가 된 고(故) 최귀동 거지성자와 과거 어렵게 살던 시절 우리의 서민 누더기 옷을 모티브로 해 현대적으로 재해석, 트렌디하게 됐다”고 밝혔다.

군 관계자는 “새롭게 창작된 품바의상 디자인을 바탕으로 향후 축제장의 각종 시설 및 조경 등의 디자인에 접목하고 활용함으로써 축제장 전체의 모습과 이미지를 변신해 나갈 것”이라며 “이로써 젊은 층에게 친근하게 다가 갈 것”이라고 전했다.

    관련 키워드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
주간 핫 클릭
정치
사회
연예
글로벌
북한
주소 : (100-120) 서울시 중구 남대문로 5가 120 단암빌딩 3층 뉴데일리(주) | 등록번호: 서울 아00115 | 등록일: 2005년 11월 9일 | 발행인: 인보길 · 편집인: 이진광
대표전화: 02-6919-7000 | 팩스: 02-702-2079 | 편집국: 02-6919-7053,7030 | 광고국: 02-6919-7008
Copyright ⓒ Newdaily All rights reserved.